Fedora12(Constantine) 요약정보

 현재 나는 총 3종류의 운영체제를 사용하고 있다. 회사와 집에서 사용하는 메인 PC는 Windows XP Pro를 사용하고 있고, 노트북은 Ubuntu 9.10을 사용하고 있다. 그리고 2개의 사이트를 운영하기 위해서 서버용 OS로 Fedora 10을 사용하고 있다. 주로 침대에 누워서 인터넷을 하거나 간단히 영화를 볼때, 노트북을 이용한다. 우리나라의 어지간한 웹사이트는 모두 ActiveX를 안깔면 제대로 작동은 안해서 노트북을 이용할 땐 무조건 외국 웹사이트를 이용한다. 대한민국이 IT강국이란 말은 국내용일뿐이다. 세계적으로 성공한 웹서비스가 없다는 것은 언어적 문제도 있지만 ActiveX에 종속적 서비스만을 양산하는 기술적 한계도 큰 부분을 차지 한다고 생각한다.

 다시 페도라12로 돌아가보자.

fedoraproject.org

 아래의 내용은 Fedora12의 릴리즈노트(https://fedoraproject.org/wiki/Fedora_12_tour) 에서 따온 이미지이다. 자세한 내용은 위 링크를 이용하여 직접 확인해보자. 개인적 생각으론 EXT4(관련링크)의 지원이 좀더 강화된 것이 맘에 든다. Fedora11에선 GRUB boot loader 는 EXT3 파티션에 설치되어야 했다. 큰 변경사항은 아닐지모르지만 왠지 찝찝했다.

 4년 가까이 사용하면 느려진 서버를 Fedora12로 재설치 하기로 결정했다. 재설치엔 EXT4가 큰 영향이 미쳤다. 페도라11(우분투 9.10)부터 도입된 EXT4 파일시스템은 확실히 빠르다. 노트북에 서버 환경을 구축한 다음 실제 서버에 적용하기로 결정했다. 가능하다면 페도라12 설치과정과 이용 후기를 올려볼까한다.


Empathy


Support for Bluetooth audio devices


NetworkManager


PackageKit


Better than ever tablet support


Virtualiz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