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두이노스토리_코딩어레이] 아두이노 입문자를 위한 코딩어레이 스타터 키트

 아두이노와 라즈베리파이에 관심이 있어 조금씩 코딩도 하고 간단한 제품도 만들어 보곤 했다. 아두이노와 라즈베리파이를 비슷한 시기에 접했고 둘다 비슷한 초급자 수준의 능력을 가지고 있다.
인텔 갈릴레오 측우기 만들기 : https://www.withover.com/2014/11/2-lcd-3led.html
라즈베리파이 웹서버 설치하기(NginX + PHP5 + MySQL) : https://www.withover.com/2014/12/nginx-php5-mysql.html
 라즈베리파이는 집에서 서버로 사용하면서 항상 만지고 있지만, 아두이노는 상자속에 넣어두고 있었다. 왜 이런 차이가 발생했을까?

 라즈베리파이는 리눅스OS를 기반으로 동작하기 때문에 홈서버용으로 구축이 가능했다. 게임기를 만들기 위해 레트로 파이도 설치해보고, NAS 서버, 프록시 서버 등을 구축하여 사용했다. 기존 PC만 있다면 손쉽게 라즈베이 파이에 접속해 어떤 시스템을 만들수 있었다. 즉, 라즈베리파이는 PC에 가까운 제품이다.

 아두이노는 작은 IoT 시스템을 만드는데 특화되어 있다. 간단하기 때문에 RC카와 어떤 물리적 장치를 컨트롤 하는데 아두이노는 적합했다. 물리적 장치를 만드는데 특화되다보니 배선과 특정 역할을 하는 부품이 필요하다. 빵판에 선을 연결하고 실제적인 물체를 만들어야 했다. 초보자인 나에겐 물리적 배선을 해야하는 것이 부담으로 다가 왔다. 배선을 직접 해야만 동작을 확인 할 수 있었다. LED, 비프음, 습도, 온도 센서 등의 사용법을 익힐수는 있었지만, 배선이 조금씩 복잡해짐에 따라 다른 부품들은 테스트 해보지 못했다. 기본을 넘지 못하니, 아두이노는 곳 나의 손에서 멀어져 갔다.

 그러던 중, 코딩어레이라는 제품을 발견하게 되었다. 각 부품의 기본적인 동작을 확인하기 위해 배선 작업이 필요없다. 이미 다 연결되어 있기 때문이다.

 코딩 어레이의 제품을 살펴보자.

 가운데, 아두이노 UNO가 위치해 있다. 왼쪽엔 슬라드 모듈, 온도, 마이크, 불꽃 감지 모듈 등 아날로그 신호를 감지하는 모듈이 위치해 있다. 오른쪽엔 LCD, LED, RGB LED, 버튼, 터치 패널 등 디지털 신호를 감지하는 모듈이 있다.





 코딩어레이에 전원을 넣어 보자. 이미 기본 코딩이 업로드 되어 있어 서보모터, LCD, LED, 조도센서, 습도센서, 터치센서, 스피커 등은 바로 동작한다. 다음 링크에서 제작사가 제공하는 소스 코드와 가이드를 확인 할 수 있다.
코딩어레이 소스파일 : https://cafe.naver.com/arduinostory/109528
코딩어레이를 위한 입문 가이드: https://cafe.naver.com/arduinostory/99903
 전원을 넣으면 Hello, World!, I'm Coding Array라는 문구가 뜨고 마리오 비프음이 난다. 그리고 온도, 습도, 밝기가 LCD 에 표시된다. 그리고 버튼을 누르면 LED가 켜진다.


 왼쪽 상단에 있는 Slide Potentiometer Module을 밀면, 서보 모터가 동작을 한다.

 터치 모듈을 터치할 경우, RGB 모듈이 켜진다.

 이상 코딩어레이에 기본으로 포함된 코드가 작동하는 모습을 살펴 보았다.
 만약, LED에 글자가 나오는 코딩을 만들어보고 싶으면 어떻게 해야할까? 아두이노와 빵판을 연결하고 이 배선을 완벽히 한 후에 코딩을 확인해 볼 수 있을 것이다. 다음 사진은 습도를 측정하기 위해서 LED와 LCD를 연결한 모습이다. 전선을 이래 거래 연결한 모습이 복잡해 보인다. HW 환경을 선구축해야만 SW 이슈를 해결 할 수 있는 것이다. HW가 잘못되면 SW에 접근조차 할수 없게 되는 문제가 있다. 코딩어레는 이런 문제를 해결해 줄 수 있는 제품이라고 생각한다.

[ 기존 아두이노 + 빵판 ]

[ 코딩 어레이 ]

 코딩 어레이가 제공하는 기능은 매우 간단하다. 기본적인 아두이노 모듈을 제공함으로써 아두이노 코딩의 진입 장벽을 크게 낮추었다고 본다. 내가 빵판 사용법부터 하나씩 찾아서 배웠던 것을 생각이 난다. 코딩어레이로 기본 코딩 테스트 후, 진짜로 만들려고 하는 제품에 적용해본다면 코딩 실수를 많이 줄일 수 있을 것 같다.

 다음 포스팅에선 코딩어레이로 아두이노 코딩을 직접 해보려 한다.

 본 포스팅은 네이버 아두이노스토리 카페에서 진행한 '코딩어레이 스타터 키트 체험단' 이벤트로 해당 시제품을 제공받아 작성되었습니다. 정식 출시 제품은 시제품과 다를 수 있습니다. 

 #코딩 #아두이노 #코딩입문 #아두이노스토리 #코딩어레이키드 #CODING 3ARDUINO 3CODINGARRAY #CODINGARRAYKIT

LG전자 2019 그램 15ZD990-VX50K 사용기

 컴퓨터 공학과를 나오고 IT관련 일을 하다보니, 종종 지인들이 컴퓨터 또는 노트북 추천을 요청한다. 예전에는 PC조립도 종종 해주었지만, 이제는 노트북 추천만을 해주고 있다. 컴퓨팅 파워가 많이 필요한 프로그래머, 디자이너가 아닌 이상 인터넷, 동영상, 간단한 아케이드 게임을 하는데엔 노트북 성능으로도 충분하다고 생각한다. 그리고 결정적으로 AS의 부담을 덜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잔고장의 빈도도 노트북이 훨씬 낮은것 같다.

 근 몇년간 LG전자 노트북만을 추천했다. 그이유는 단순했다. 
  • AS 접근성
  • 삼성전자 노트북에 비해 높은 가성비
  • 이쁜 디자인
 이번에 받은 지인의 요청에도 LG전자 gram 노트북을 선택했다. 2019년 15인치 최신 모델을 구입했다.

LG전자 2019 그램 15ZD990-VX50K : http://prod.danawa.com/info/?pcode=6953572
 간략한 스팩은 다음과 같다.
인텔 / 코어i5-8세대 / 위스키레이크 / i5-8265U 1.6GHz(3.9GHz) / 쿼드 코어 / 39.62cm(15.6인치) / 1920x1080 / 광시야각(IPS) / 슬림형 베젤 / 8GB / DDR4 / M.2 / 256GB / UHD 620 / 시스템메모리공유 / 802.11 n/ac 무선랜 / 블루투스 있음 / HDMI / 웹캠 / USB Type-C / USB 3.0 / 썬더볼트 / 멀티 리더기 / 숫자 키패드 / 블록 키보드 / 키보드 라이트 / MIL-STD / 지문 인식 / 고속충전 / 72Wh / 운영체제 미포함 / 16.8mm / 1.09Kg / 색상: 화이트
 OS미설치 제품이기에 제품을 수령하여 잠시동안 실사용도 해보았다. 먼저 사진을 간단히 보자.


 드디어 충전기 모습이 바뀌었다. 애플처럼 USB-C 타입 충전을 기대 했지만, 충전속도의 이슈 때문인지는 모르겠지만, 여전히 예전 방식의 충전 타입을 유지하고 있다.

확실히 깔끔하다. 플라스틱 재질이만 상당히 고급스럽다.

 캠을 위쪽에 배치했음에도 액정 배젤도 상당히 얇다. 사진으론 확인이 어렵지만 디스플레이 바깥쪽이 살짝 튀어 나와 먼지가 들어가는걸 막아준다. 


 랜포트, 확장 디스플레이로 사용이 가능한 USB-C 타입도 1개 포트를 지원하고 있다. 1개만 있는것이 아쉽지만, 다른 USB-A타입이 모두 3.1을 지원하는 것이 좋은것 같다.


상세한 내용은 동봉된 설명서를 첨부한다.


 이번 모델이 이전 내가 경험했던 모델과 가장 차이는 점은 키보드다. 이전 LG노트북의 키보드는 사실 최악이었다. 키를 눌었을때 쫀득하는 맛은 전혀 없었으며 키와 기판의 이격이 너무 심했다. 다른 지인에게 추천을 할때도 키보드가 가장 맘에 걸렸다. 하지만 이번 제품은 확실히 괜찮다. 쫀득하는 키감도 나름 일품이다. 키스킨을 사용해도 키감은 괜찮았다.


 노트북을 켜보았다. USB메모리를 연결하지 않고 켜면, OS 미설치 제품이기 때문에 제품설치 안내가 뜬다. 윈도우10을 USB메모리에 담아 설치를 진행하였다.

 디스플레이 품질은 예전부터 우수했다. 노트북이 유휴 상태일때는 정말로 조용했다. 아무런 소음이 없다는 표현이 정확한 것 같다. 다만, 윈도우 설치 등 시스템 자원을 많이 잡아먹는 경우, 살짝 소리가 났다. 하지만 예전보다는 나은것 같다.

 LG DnA Center plus 를 설치하면 자동으로 드라이버가 설치된다.

 윈도우와 기본 드라이버를 설치하는데, 1시간 정도 . M.2 방식의 SSD를 사용해서 그런지 속도도 더 빠른것 같다. 게임을 하지 않는다면 차고 넘치는 성능이다. 저렴한 2018년도 그램 모델을 구입하는것도 좋은 방법이지만 여유가 있다면 2019년 모델을 추천한다. 

 LG전자 2019 그램 15ZD990-VX50K 이 이전 gram에 비해 나아진 점
  • 개선된 키보드 타건감
  • 최신 포트 지원(썬더볼트 1개, USB A-Type 3개, 마이크로SD카드)